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기온이 뚜욱 떨어졌습니다. *.*

봄날처럼 포근한 날이 이어져 
잠시 방심했건만 역시 겨울은 겨울.

이번 주 내내 수은주가 
영하에 머문다고 하는데요. 
(경기와 강원 북부에는 한파주의보까지! ;;;)

이럴 때일수록 몸을 따뜻하게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래서 말인데요,
라면 한 그릇 어떠신가요? +_+

뱃속을 훈훈하게 채워줄 
맛있는 짬.뽕.라.면.~! 

평소와는 다른 짬뽕 라면이 먹고 싶다면
냉장고 속 재료들로 
조금만 용기를 내보세요. 

이렇게 말이죠~! ^^* 

.
.
.

당신이 먹는 것이 곧 
당신이 누구인지 알려주는 시대~.

알고 먹으면 더 맛있는
미식 데이터베이스를 공유하는 시간! ^^

이미지 출처: tvN 홈페이지 >


tvN <수요미식회> ‘짬뽕 라면’편에서는 
짬뽕 라면에 대한 
갖가지 이야기들이 펼쳐졌는데요.

대미를 장식한 건
국내 일류 중식 셰프들이 전하는 
짬뽕 라면 맛있게 끓이는 팁~!  

중국음식점 짬뽕 못지않은
불꽃 튀는(!) 짬뽕 라면 요리 비법은 요겁니다! ^^



고소한 ‘황금 수란 짬뽕 라면’ - 유방녕 셰프

준비하세요
 짬뽕 라면, 갖가지 채소(양파, 당근, 애호박 등)와 버섯, 달걀

만들어보세요
 1. 냄비에 물, 액상스프, 건더기스프, 고추기름 등을 모두 넣고 함께 끓여요. 
 2. ①이 끓으면 채소와 버섯을 넣어요. 
 3. ②가 한소끔 끓으면 면을 넣어요. 
 4. ③의 면이 거의 익었을 때 달걀을 넣어요.
    이때, 달걀은 터트리지 말고 수란처럼 넣어 익혀주면 완성~. 

덧붙이는 말
 - 채소는 무엇이든 좋으니 형편껏 
   냉장고 속 자투리 채소들을 이용해보세요. 
 - 달걀은 먹기 직전에 젓가락으로 톡~ 터트려 줘요. 
   국물 맛이 깊어지고, 고소한 맛이 일품이랍니다. 




시원한 ‘마늘 숙주 짬뽕 라면’ - 진생용 셰프

준비하세요
 짬뽕 라면, 숙주 한 주먹, 다진 마늘 한 숟가락

만들어보세요
 1. 물이 끓으면 면과 스프를 넣어요. 
 2. ①의 국물이 끓으면 마늘과 숙주를 넣고 잘 섞어줘요. 
    면이 익으면 완성~. 

덧붙이는 말
 - 숙주의 아삭한 식감을 살리려면 살짝만 익히는 것이 좋아요. 



바다 향이 물씬 ‘순 짬뽕 라면’ - 김순태 셰프

준비하세요
 짬뽕 라면, 채 썬 무와 파, 꽃게, 새우 

만들어보세요
 1. 깊은 팬에 기름을 두르고 채 썬 무와 파를 볶아요. 
 2. ①에 물과 꽃게, 새우를 넣어요. 
 3. ②가 끓으면 면과 스프를 넣고 면을 넣어요. 
    면이 익으면 완성~. 

덧붙이는 말
 - 라면 물은 평소보다 더 많이 넣고 끓이는 것이 포인트.
   스프 양을 조금 줄여도 좋아요. 




특별한 날엔 ‘볶음 짬뽕 라면’ - 왕병호 셰프

준비하세요
 짬뽕 라면, 채 썬 돼지고기, 양파, 당근, 부추, 
 해산물(오징어, 새우, 바지락 등)간장, 고춧가루, 감자전분

만들어보세요
 1. 팬에 기름을 두른 다음 채소와 돼지고기를 넣고 볶아요.
 2. ①이 어느 정도 볶아지면 간장, 고춧가루를 넣고 한 번 더 볶아요.
 3. ②에 원래 라면 물의 2/3만 넣은 다음 해산물을 넣어요.
 4. ③이 끓으면 면과 스프를 넣어요. 
 5. ④에 감자전분 푼 물을 넣어 농도를 잡아요. 
 6. ⑤에 부추를 넣고 한번 섞어준 다음 
    접시에 담아 고추기름을 뿌려주면 완성~. 

덧붙이는 말
 - 난이도가 있는 요리이니 특별한 짬뽕 라면을 향한
   결심이 섰을 때 시도해요. 

.
.
.

으.랏.차.차!

사노라면 배꼽에 힘을 주고
두발을 굳게 딛고 
퐈이팅을 외쳐야 하는 순간과 
마주하게 됩니다. 

그 순간을 위해
소울푸드 '라면'과 
소울푸드 '육개장'이 
하나로 뭉쳤습니다...!


정신없이 바쁜 고단한 일상 속에서도 
기름에 튀기지 않고 
바람에 말린 면과 
뺄 건 쏘옥 뺀 국물은 
결코 포기할 수 없기에, 
흡!

고르고 고른 사골과 양지를
푸욱 고아 만든 육개장에 
탐스러운 두께의 
바람면을 더했더니만
.
.
.
♨..♨

두툼하고 쫄깃한 
칼라면 가닥가닥마다 
구수하고 찐한 
육개장 국물이 출렁~ 

호로록~ 츄릅!
호로록~ 츄릅!

고슬고슬 밥을 말면 더욱~

호로록~ 꿀꺽!
호로록~ 꿀꺽!

아랫배에 힘을 주고 
다시 한 번 으랏차차~
 
: )


posted by 풀반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