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뮤지엄김치간(間),
개관기념 어린이날 ‘김치키즈파티’ 개최
- 어린이들이 배추겉절이를 직접 만들고 집에 가져갈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
-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5회에 걸쳐 운영, 어린이는 입장료 및 참가비 무료

한류의 중심인 인사동에 새롭게 개관한 풀무원김치박물관 ‘뮤지엄김치간(間)’이 개관을 기념해 어린이들이 즐길 수 있는 특별한 김치 파티를 연다.

뮤지엄김치간(間)은 어린이날을 맞아 어린이들이 김치 만드는 과정을 쉽고 재미있게 체험할 수 있는 ‘김치키즈파티’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김치키즈파티’는 어린이들이 배추겉절이를 직접 만들고 맛볼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으로, 체험이 끝나면 자신 만든 김치를 진공포장하여 집에 가져갈 수 있다. 이번 체험행사는 어린이날 하루만 진행되며, 7세 이상의 어린이와 초등학생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입장료와 참가비는 무료이며 선착순 100명에 한해 운영한다. 20세 이상 성인은 5천원의 입장료가 있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20명씩 총 5회 진행되고, 각 체험시간은 약 20분 소요된다. 신청은 5월 1일부터 5일까지 전화(02-6002-6456)나 이메일(museum@pulmuone.com)로 가능하며 어린이날 당일 현장에서도 신청할 수 있다.

뮤지엄김치간을 방문한 모든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어린이 베스트드레서’를 선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뮤지엄김치간 컬러인 레드를 드레스코드로 맞춰 입장한 어린이 관람객 10명을 선별해 소정의 선물을 증정할 예정이다. 

한편 뮤지엄김치간은 풀무원 공식 페이스북(www.facebook.com/pulmuonelove)을 통해 5월 1일부터 5일까지 황금연휴 기간 동안 쿠폰 이벤트를 진행한다. 풀무원 공식 페이스북에서 쿠폰을 다운받고 뮤지엄김치간(間) 안내데스크에 제시하면 동반 1인까지 무료로 입장 가능하다.

풀무원김치박물관은 2015년 3월 미국 CNN이 뽑은 세계 11대 음식박물관에 한국에서 유일하게 선정돼 김치세계화의 주춧돌 역할을 해왔다. 지난 4월 21일 서울 삼성동 무역센터단지에서 인사동으로 새롭게 개관하면서 뮤지엄김치간(間)으로 재탄생했다. 뮤지엄김치간은 유물과 김치, 세계절임채소 등 실물전시는 물론 관람객이 직접 즐기면서 체험할 수 있는 인터랙티브(상호소통) 디지털 전시를 구현했다. 또 김치를 담그고, 먹어보고, 가져갈 수 있는 다양한 김치 체험행사를 운영하여 살아있는 김치와 김장 문화를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 체험시간 : 10:00~10:20, 11:00~11:20, 13:00~13:20, 14:00~14:20, 15:00~15:20
◆ 문의 및 신청 : 02)6002-6456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