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풀무원, 쌀 생면으로 만든 ‘매콤물비빔면’ 출시
- 면으로 만들기 적합한 인디카(Indica)종의 쌀을 시트(Sheet)제면법으로 만들어 부드럽고 쫄깃
- 태양초 고춧가루에 유자, 배 등을 넣어 만든 과일채소 발효비빔장과 동치미 육수로 감칠맛 더해
- 차별화된 제조공법과 다양한 시도를 통해 국내 냉장면 시장 공략, 점유율 1위 수성 나서

냉장면 시장 점유율 1위(AC닐슨, 2015년 3월) 풀무원이 올 여름 계절면(麵)으로 밀가루를 전혀 넣지 않고 쌀로 만든 비빔면을 출시했다.

풀무원식품(대표 이효율)은 기존 쌀 면의 단점을 보완해 쫄깃한 쌀 생면에 동치미 육수를 자작하게 부어 먹는 ‘부드럽게 쫄깃한 쌀면 매콤물비빔면(2인분/5,780원, 4인분/7,980원, 이하 매콤물비빔면)’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풀무원은 올 여름을 앞두고 비빔면 제품을 출시해 냉장면 시장에서 1위를 굳힌다는 전략이다. 2015년 3월 기준 국내 냉장면 시장은 약 1,600억 원이며, 이 중 풀무원은 36%의 점유율을 기록 중이다. (AC닐슨)

이번에 출시한 ‘매콤물비빔면’은 기존 쌀로 만든 면제품의 단점을 완벽하게 보완한 제품이다. 보통 쌀 가공면은 조리 시 쉽게 끓어 넘치고 국물이 걸쭉해지는 데다 익히면 떡처럼 변해 밀가루 면과 비교하면 식감이 떨어져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낮은 편이다.

풀무원의 ‘매콤물비빔면’은 끈적임이 적어 면으로 가공하기 적당한 인디카(Indica)종의 쌀가루를 물에 섞어 얇게 펴서 건조한 후 잘라 만드는 ‘시트(SHEET) 제면법’으로 만들었다. 면이 얇고 투명해 1분만 삶아도 되고 전분 용출이 거의 없어 간편하게 조리할 수 있다. 또한 메밀과 감자 전분을 함께 넣어 만들어 밀가루 면보다 부드럽고 쫄깃한 식감을 자랑한다.

‘매콤물비빔면’의 과일채소 발효비빔장은 태양초 고춧가루, 마늘, 유자, 배 등을 넣어 매콤하고 감칠맛이 풍부하다. 이와 함께 동봉된 동치미 육수는 국산 배, 무, 생강, 사과 등 과일과 채소로 시원한 맛과 풍미를 살려 면에 자작하게 부어 먹으면 별미다.

한편, 쌀 가공 식품은 매년 성장 중이다. 한국쌀가공식품 협회에 따르면 쌀 가공 식품 산업 매출 규모는 2010년 2.1조원에서 2013년에는 4.1조원으로 3년 만에 두 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풀무원은 ‘매콤물비빔면’ 외에도 ‘베트남 쌀국수’, ‘태국식 볶음 쌀국수 팟타이’ 등 쌀 면 가공식품을 갖추고 있으며 소비자의 니즈에 따라 지속적으로 신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풀무원식품 박일우 PM(Product Manager)은 “국내 쌀 가공 식품 산업 규모는 지속해서 성장 중이나 쌀 가공면은 쌀의 품종과 가공법 등의 이유로 면보다는 떡의 질감을 가지고 있어 소비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지 못했었다”며 “‘매콤물비빔면’은 밀가루를 전혀 사용하지 않았지만 쫄깃하고 부드러운 식감을 제대로 구현해 다가오는 여름 계절면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