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풀무원 이씨엠디, 다문화가정 자녀와 함께하는
‘하모니 프로젝트’ 발대식 개최
- 한국여성재단과 함께 다문화가정 자녀 대상 다양한 사회공헌활동 ‘하모니 프로젝트’
- 23일, 롯데시티호텔 구로에서 발대식, 내달 본격적인 활동 돌입
- 이씨엠디 임직원들이 멘토가 되어 다문화 가정 아이들에게 문화 체험 기회 확대 및 지원

풀무원 계열 이씨엠디가 다문화가정 자녀를 위한 사회공헌활동에 나선다.

풀무원 계열의 생활서비스 전문기업 이씨엠디(대표 권혁희)는 지난 23일 자사가 컨벤션 사업을 운영중인 롯데시티호텔 구로 에메랄드홀에서 한국여성재단(이사장 이혜경)과 함께 ‘다문화가정 자녀와 함께하는 하모니 프로젝트(이하 하모니 프로젝트)’ 발대식을 가졌다고 24일 밝혔다.

‘하모니 프로젝트’는 다문화가정 자녀의 건강한 정체성 및 자아존중감 형성을 위해 다채로운 문화 체험기회 제공과 멘토링 프로그램을 접목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이 날 발대식에는 이씨엠디 김경순 경영지원실장, 한국여성재단 이혜경 이사장을 비롯해 다문화가정 자녀와 부모, 이씨엠디 임직원 등 관계자 총 60여 명이 참석해 활동 취지와 방향성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내달부터 이씨엠디 임직원들은 다문화가정 아이들의 멘토가 되어 함께 문화체험 기회를 확대하고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우선 다문화 가정 자녀들이 모국문화를 즐겁게 접하고 경험함으로써 엄마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다문화가 갖고 있는 장점 및 특수성을 인지할 수 있도록 다문화 요리교실 ‘하모니 프로젝트 쿡쿡(Cook Cook)을 진행한다.  또한 문화체험 프로그램 ‘하모니 프로젝트 드림 업(Dream up)’은 역사문화체험, 뮤지컬 관람, 김치박물관 체험 등을 통해 다문화가정 자녀들이 미래의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씨엠디 김경순 경영지원실장은 “두 가지 언어와 문화를 수용할 수 있는 다문화 가정 아이들에게 다양한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하여 부모와의 정서적 유대를 강화하면서 무한한 잠재력을 개발할 수 있도록 기획했다”라며, “다문화가정 어린이들이 앞으로 미래를 이끌어 갈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씨엠디는 매년 저소득층 가정과 독거노인을 위한 ‘행복한 밥상’, ‘사랑의 밥차’ 등 무료급식과 풀무원 제품 정기 후원을 통해 지역사회와 연계한 다양한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씨엠디는 1991년 위탁급식 사업을 시작으로 컨세션 사업 및 자연은 맛있다(noodles&more), 명가의 뜰, 플레이보6, 풍경마루, 아란치오 등 전문 레스토랑 브랜드 사업, FM사업(Facility Management) 등 다양한 생활 서비스 사업을 운영 중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