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풀무원,
밀가루 대신 찹쌀감자피로 빚어 만든
‘방울만두’ 출시 

- 밀가루를 넣지 않아 속이 불편하거나 알러지 있는 사람도 안심
- 피를 찹쌀과 감자가루로 만들어 얇고 쫄깃한 맛

밀가루 대신 찹쌀과 감자로 피를 만들어 쫄깃하고 방울토마토 크기라 먹기에도 편한 만두가 나왔다.

풀무원식품(www.pulmuone.co.kr)은 만두피를 찹쌀과 감자가루로 만들어 피가 얇고 쫄깃하며 한 입 크기의 ‘방울만두(480g/6,480원)’를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방울만두’는 만두피를 만들 때 밀가루를 넣지 않아 밀가루를 먹으면 속이 불편하거나 알러지가 있어 먹지 못하는 사람도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제품이다. 또한 방울토마토 크기의 작고 동그란 모양으로 특히 어린이들이 깔끔하고 간편하게 먹기 좋으며, 피가 얇아 두꺼운 만두피를 싫어하는 사람에게도 좋다.

이 제품은 얼리지 않은 국내산 돼지고기와 부추, 양파, 마늘, 양배추, 대파 등 5가지 신선한 야채로 만두소를 만든 후 급속 냉동시켜 고기 냄새가 없고 담백하다. 만두 속 재료를 크게 썰어 넣어 아삭한 식감이 살아 있다. 

풀무원식품 박혜상 PM(Product Manager)은 ‘방울만두’는 건강을 생각해 밀가루를 기피하거나 새롭고 다양한 맛을 원하는 소비자를 충족시키기 위해 선보이는 전략적 제품으로 벌써부터 소비자들이 SNS를 통해 자발적인 후기를 올릴 만큼 반응이 좋다”며 “앞으로도 소비자의 건강과 입맛을 고려한 만두 제품을 꾸준히 개발, 출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