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풀무원, 임직원 가족 초청 ‘이색 송년회’ 열어

- 24일, 직원 자녀 등 가족 46명 회사로 초청, 탐방 1일 사원증도 수여
- CEO와의 만남 및 회사탐방, 케이크 만들기 등 다양한 이벤트 열어

풀무원이 임직원 가족을 회사로 초청, 요리대회를 여는 등 다양한 행사를 하는 이색송년회를 열었다.

풀무원(www.pulmuone.co.kr)은 서울 강남구 수서동에 위치한 풀무원 본사에서 임직원 가족들을 초청, 가족애를 느끼며 가족간 소통을 위한 특별한 송년회 ‘풀무원에 패밀리가 떴다(이하 패밀리가 떴다)’를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송년회에는 풀무원 임직원 12명과 각각의 배우자 및 자녀(6세~12세) 등 46명을 초청하여 요리대회 등 다양한 행사를 열고, 회사 이곳 저곳을 직접 돌아본 자녀들에게 1일 명예사원증을 수여했다.

이날 행사에는 풀무원식품 이효율 사장과 풀무원홀딩스 강영철 사장 등 CEO와 임원들이 참석하여 가족들과 일일이 악수를 나누고, 환영 꽃다발을 전달하는 등 CEO와 가족간의 뜻 깊은 만남이 이루어졌다. 

수서동 본사 8층에서 진행된 1부 행사에는 바른먹거리 구연동화와 함께 미션수행 이벤트가 진행됐다. 미션 수행이벤트는 사장실을 방문하여 사장님에게 인사 드린 후 선물 받고 인증샷 찍기, 부모님 자리에 앉아 편지 읽고 

동료들과 인증샷 찍기, 풀무원 로고가 있는 곳에서 인증샷 찍기 등 자녀들이 흥미를 갖고, 능동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 위주로 구성됐다.

2부 행사는 3층에 있는 풀무원 쿠킹클래스인 ‘풀스키친’에서 이루어졌다. 올가홀푸드 유기농 크리스마스케이크 만들기 등 가족이 함께 참여하는 프로그램은 물론, 풀무원의 다양한 제품을 이용해 매뉴개발팀이 직접 음식을 만들어 참가자 가족들에게 제공해주기도 했다.

이번 행사에 참석한 박현종 IT지원 담당은 “예전부터 아이들이 아빠의 일하는 모습을 보고 싶어 했고, 또 어떤 일을 하는지 무척 궁금해 했는데 이번 기회에 체험할 수 있게 해줘서 아이들에게 좋은 크리스마스 선물을 해준 것 같다”며 “회사에서 가족과 함께한 오늘 이 순간을 평생 잊지 못할 추억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행사에 참가한 모든 임직원 가족에게는 풀무원 푸드서비스 전문기업 이씨엠디(ECMD)가 운영하는 캐주얼 이탈리안 레스토랑 ‘브루스케타’ 식사권과 소정의 선물이 주어졌다.

풀무원 사내 기업문화팀인 C큐빅 조요한 담당은 “좋은 일터는 화목한 가정에서부터 시작된다는 생각으로 임직원 가족과 함께하는 이색 송년회를 기획했다”며 “이번 특별한 송년회가 자녀들은 물론 임직원들에게도 좋은 추억이 되길 바라며 지속적인 프로그램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풀무원은 2012년 여성가족부로부터 가족친화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으며, 매일 조기 퇴근을 권장하는 등 가족 간의 친밀감 확대를 위한 정책을 꾸준히 시행하고 있다. 또한 아프리카 학교건립을 위한 모금활동, 전 임직원들이 하루 동안 점심을 거르는 기아체험, 자선바자회 등 ‘이웃사랑’이라는 기업 정신을 실천하기 위한 다양한 사회 공헌 행사로 뜻 깊은 송년문화를 만들고 있다. 풀무원은 즐겁고 보람 있는 일터 문화를 만들기 위해 전사적인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으며,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3년도를 비롯, 2010년부터 4년 연속으로 대한민국 ‘일하기 좋은 100대 기업(GWP, Great Work Place)’에 선정된 바 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