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풀무원,
밀가루 0% ‘부드럽게 쫄깃한 쌀면 페투치네’ 2종 출시
- 돼지고기를 큼직하게 다진 ‘미트 페투치네’, 토마토와 7가지 채소로 깔끔한 맛을 낸
  ‘토마토 페투치네’
- 기존 쌀면 단점 보완한 시트(Sheet)제면법으로 부드럽고 쫄깃 … 1분 30초 간편한 조리로
  이탈리아 정통 파스타 완성
- 다양한 고객 니즈 반영해 국내 냉장면 시장 1위 수성 예정

풀무원이 밀가루 0%로 면을 만든 파스타 제품을 출시했다.

풀무원식품(대표 이효율)은 밀가루는 전혀 넣지 않고 쌀로만 만든 파스타면에 풍부한 소스가 어우러진 ‘부드럽게 쫄깃한 쌀면 페투치네(이하 페투치네)’ 2종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풀무원에서 이번에 출시한 제품은 ‘미트 페투치네’와 ‘토마토 페투치네’(각각 2인분/6,800원) 2종으로, 올해 풀무원이 냉장면 시장 1위를 지키기 위해 전략적으로 개발한 쌀 생면 제품이다. 풀무원은 지난 주 쌀 생면으로 만든 ‘매콤물비빔면’을 출시 한 바 있다. 2015년 3월 기준 국내 냉장면 시장은 약 1,600억 원 규모이며, 이 중 풀무원은 36%의 점유율을 기록 중이다.(AC닐슨) 

페투치네(Fettuccine)는 파스타의 한 종류로 둥글고 가는 형태의 스파게티(Spaghetti)보다 면이 넓고 납작해 소스가 잘 묻어나 소스의 풍부한 맛을 느낄 수 있다. 이번에 출시한 페투치네 2종의 면은 밀가루를 전혀 넣지 않고 쌀(80%)과 옥수수, 감자 등 곡물 전분을 배합해 만들어 부드럽고 쫄깃한 맛을 냈다. 

풀무원은 기존 쌀로 만든 면제품의 단점으로 지적됐던 ‘떡’같은 식감을 완벽하게 보완한 쌀 가공법인 시트(Sheet)제면법을 도입, 쫄깃하고 부드러운 식감을 구현했다. 쌀가루를 물에 섞어 얇게 펴서 24시간 건조, 숙성시킨 후 잘라 만들어 삶은 후에도 쉽게 불지 않아 면발이 가장 알맞게 익은 상태로 일컬어지는 알덴테(al dente : 씹을 때 단단한 느낌이 살짝 나는 정도)상태를 오래 유지하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풀무원의 페투치네 2종은 면을 따로 삶거나 불릴 필요 없이 면과 소스를 함께 후라이팬에 1분 30초만 볶으면 바로 정통 이탈리아 파스타의 맛을 즐길 수 있다.

‘미트 페투치네’는 큼직하게 다진 돼지고기와 양파, 토마토가 어우러진 미트(meat) 소스가 페투치니면과 어우러져 고소하고 진한 풍미와 풍부한 식감을 자랑한다. 신선한 토마토와 양파, 브로콜리, 양송이, 샐러리 등 7가지 생 채소로 맛을 낸 ‘토마토 페투치네’는 풍부하게 들어간 토마토의 새콤한 감칠맛이 일품이다.

풀무원식품 박일우 PM(Product Manager)은 “이번에 선보인 페투치네 2종은 기존의 쌀로 만든 면에 대한 선입견을 단번에 깰 수 있는 제품으로 밀가루를 전혀 쓰지 않고도 이탈리아 정통 파스타 면의 질감과 풍부한 소스를 확실하게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풀무원은 앞으로도 차별화된 제조공법을 개발해 고객의 니즈가 반영된 다양한 쌀 생면 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풀무원은 2014년에 출시되어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베트남 쌀국수 포’, ‘태국볶음쌀국수 팟타이’, 최근 여름 계절면으로 출시된 ‘부드럽게 쫄깃한 쌀면 매콤물비빔면’에 이어 ‘부드럽게 쫄깃한 쌀면 페투치네’ 2종을 출시함에 따라 5종의 쌀 생면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